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 시민 감시단

행위 2012.12.18 16:22

목구멍이 포도청이라고 일과가 바빠서 이제 접속합니다.

첫 번째 읽은 게시물에 이 사진이 있었습니다.

늦은 점심을 먹다가 목이 콱~ 메입디다.

 

우리 민족이 어떤 민족인가?

나라가 바람 앞에 촛불 신세일 때 피 흘려 구해낸 게 한 두 번인가?

 

  선조 빙신 같은 놈이 임진왜란 때, 백성은 버려두고 혼자 살겠다고 압록강 국경 근처에서 명에 망명 청하기를 기십 번 했다지?

 

  이승만 개 잡놈도 6.25 때 서울 시민 버리고 혼자 도망쳐 한강철교 폭파하여 수없이 많은 사람이 죽었지.

 

  이승만의 졸개 유재흥이란 놈은 사단과 군단 등을 말아먹었는데, 전세가 불리해지니 저 혼자 살겠다고 경비행기 타고 혼자 도망쳐 지휘체계가 붕괴한 부대의 병력 60%~70% 이상이 개죽음을 당하기를 되풀이하다가 작전권을 미국에 뺏기는 빌미가 됐지. 그랬음에도 이승만은 계속 요직에 두고 그 뒤의 정권에서도 국방장관 각 나라의 대사를 해 처먹었지. 아비도 일본 장교 출신이었고 다카키 마사오처럼 일본 장교였었고 이승만에게 아부하여 아무런 제재를 받지 않았다지. 노무현 대통령 때 작전권 환수 반대 시위한 똥별들의 대표였었지요.

그때, 육군 병장 출신의 노무현 대통령이 <부끄러운 줄 알아야지!>하고 일갈 한 동영상이 유투브에 펄펄 살아있습니다.                                                                                 

                                                                                                               유재흥→   

  

  도올이 혁세격문에서도 지적했듯 곳곳에서 의병이 들불 일 듯 일어 나라를 구했고, 일제 식민지 시절에도 국채 보상운동에 은가락지를 기꺼이 빼 바치고, 가까이는 IMF 때 <금 모으기>로 가장 빨리 성공적으로 금융위기를 극복하여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었지요.

 

이제 다시 국민이 나섭니다.

이름 하여 <시민 감시단> 모두 두 눈에 불을 켜고 쥐새끼와 닭년과 환관과 친일, 매국 반역자의 허튼짓을 응징합시다. 그리고 이제는 용서하지 맙시다.

모든 기득권과 좋은 자리는 다 차지하고 있다가 국난을 겪게 하고 제일 먼저 도망쳤다가 국민이, 백성이, 서민이 피 흘려 지켜낸 나라에 돌아와 다시 1%로 행세하는 쥐새끼들을 이제는 용서하지 맙시다.

 

 

 

투표하고 부정선거 단단히 감시하여 자식 세대에게 사람 사는 세상을 물려줍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행위'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당선 무효소송  (0) 2012.12.24
* 시민 감시단  (0) 2012.12.18
* 박근혜 토론  (0) 2012.11.27
* 공기 줍기  (0) 2012.11.08
* 블로그 북  (0) 2012.09.02
* 로그파일  (0) 2011.12.03
Posted by maejoji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