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월이다!
 날아라. 새들아 푸른 하늘을~
 그래, 새가 되어 보자.
 속된 말로 <새 됐네~>하는 그런 새 말고.
 하늘에 커다란 날개 펴고 떡 버티어 날며
 땅에 쥐를 낚아채는 천리안을 가진 독수리 같은 새 말이다.

 모니터 바탕화면을 만들었다. 
 잊고 있던 꿈을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하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문화 > 삼삼한 이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 5월!  (0) 2011.04.27
* 아이들..  (0) 2011.04.17
* 아리랑 고개의 할미꽃  (2) 2011.01.10
◆ 달, 달, 무슨 달!  (0) 2009.03.13
◆ 이별  (0) 2009.01.17
◆ 아름다운 그녀!  (0) 2009.01.14
Posted by maejoji